홈 > 성당소식 > 성당소식
성당소식
전신자 성지순례 (배론성지)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9-04-30 조회수 : 194
파일첨부 : 0.jpg 1.jpg 2.jpg 3.jpg 4.jpg 4.jpg

 



 
33.jpg

 
8.jpg

9.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2.jpg

14.jpg

15.jpg

16.jpg


17.jpg

18.jpg

19.jpg

20.jpg

21.jpg

22.jpg

23.jpg

24.jpg

25.jpg

26.jpg

27.jpg

28.jpg



                               

 

29.jpg
 

                               찬미예수님!

 

                          (부활 제 2주일 하느님의 자비주일)

 

                  배론성지 소개 / (간단하게 요약)  /  배론은  차악산  동남  기슭에  우뚝  솟아있는  구학산와   백운산이  둘러싼  험준한

 

                  계곡  양쪽의  산골  마을로서  골짜기가 마치  배의  밑바닥처럼  생겼다고 하여  배론이라   불렸다고 합니다..     이곳은

 

                 오직  하느님만을  선택한   한국초대교회의   신자분들이   박해를  피해 숨어  들어와  화전과  옹기를 구워서 생계를 유지

 

                 하며  신앙을 키웠던  교우촌이라고  합니다.    화곡본동성당  50주년  기념행사로  인해서  정연정디모테오신부님.  최원석

 

                 신부님.  원장수녀님.  박크리스타수녀님.    그리고  화곡본동성당   855명  전신자가  성지순례를   갈수있도록   준비해주신

 

               ( 기획분과장님.  남성 총 구역장님.  여성 총 구역장님 )께서  주관으로  전신자가  이동할수 있었습니다.   각  구열별   21대가

 

                비가 조금씩 내렸지만.   사랑이신   주님과 함께  하루의  큰  여정에서  밝고 기쁨을  가져오고   마음을   밝혀주는    친교의

 

               시간이되어   오늘  하루  찬미영광  드리는  시간이되길  바라며,    집합및.  인원  점검후  배론성지로 여정을 떠나볼까 합니다.

 

               각 구역별로  출발이  시작되고  차  안에서는  인사 나눔과   묵주기도 (영광의신비)를   받치고  친교의시간을 갖고보니 ,  배론

 

              성지에 도착하였습니다.     배론성지  심한구베드로 신부님께서   입구까지   직접나오셔서  차 에서 내리시는 신자 한분 한분께

 

              악수를 청해  주시며  저희를  반겨주셨습니다.  ( 심한구베드로 신부님 감사드립니다.)   도착한  순서대로  구열별  십자가의길이

 

              시작되었습니다.   많은 인원분들이  산속에서  엄숙한 분위기에  순서를 기다리시며  십자가의길이  이어졌습니다.    그  광경이

 

            옷 색깔 하나 하나가  뭉쳐있으니  꽃들이 산속에서 울긋 불긋 노래하며 떠다니는것 처럼  아름다웠고 주님꼐서 보시면  이 얼마나 

 

           즐거워하시고 흡족해  하셨을까,   라는 생각 드렸습니다.  구역별  십자가의길을  1처 ~ 14처 까지 잘 마무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바로 미사가 시작 되었습니다. 심한구베드로신부님. 정연정디모테오신부님. 염제환스테파노신부님. 최원석클라멘스신부님 함꼐 미사가

 

       진행되고 심한구베드로신부님께서  미사 집전하시면서  하신말씀에  예수님께서 주신  최고의 선물은 성령의  선물이라고  하셨습니다. 

 

       주님께서  주신  사랑을  받으시고  많이  많이  받으셔서   배론성지에서  성인분들과  함께  어울려 함께  하느님의  사랑 안에서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서   새롭을 얻고  삶 터전으로  돌아가셨으면  좋겠다고  하시며,    사순시기에  잘 보내시고  주님과 함께  부활하여

 

       지금  나의 가족과   이웃들을   먼저  챙기시고  있으시면   추구하는  삶 일지도 못으신다고  하셨습니다.   신부님 강론 말씀 끝나시고

 

      봉헌 성가 가 시작되었습니다.      봉헌이  시작되면서   ( 성모 삐에따스)    성가대에서  성가  "사명" 노래가   불러지고  반응이    너무

 

      좋았습니다.     주님이  홀로  가신  그 길 나도  따라가오  /  모든  물과  피를   흘리신  그  길을 나도 가오 /   험한   산도  나는 괜찮소

 

      바다  끝이라도  나는  괜찮소 /  죽어가는  저들을 위해  나를 버리길  바라오 /   성가을  듣고있으니   마음속에서  요동치며  눈물이.......!!!

 

   우리 주님께서  우리를 위해서  죽으시고  부활하신 주님이  눈 앞에 계시는데,  왜 이렇게  주님이  보고싶은지 ,( 주님 많이 많이 보고싶습니다)

 

      주님을 믿고  따르는 사람이 되어서   이  얼마나  좋고  행복한지  부활하신  주님을  뵈었던것  같아요.    정말 행복한 시간이 었습니다.

 

      이어서  강복후  미사 끝으로  점심식사가  이어졌습니다.   잔디밭 위에  각  구역별  자리를 잡고  배론성지에서  준비해주신   비빔밥을

 

      주셔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점심식사 후  전신자가 단체 사진찍고, 여주 근린공원으로  이동하였습니다.  근린공원에 도착하여  각자의

 

       자리을  잡고 구역에서  준비해온  맛있는 음식을  서로 서로 나누어  먹으면서  마음에  문을열고  친교안에서  서로  배려와   웃음안에

 

      행복이 이어지고   모두가  하나되어   50주년 행사  전신자 성지순례를  아무탈 없이 끝까지  잘 끝날수있게 해주신  주님께 감사 드리면

 

     수고해주신 구역장님. 반장님. 해병대 전우회.  청년연합회  모두 모두 수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정영정 디모테오 신부님  화곡본동성당

 

    전신자분들  함께 좋은  추억  만들어주셔서  감사 감사 드립니다. ( "이런 기회가 다시 한번더 있었으면 하는  작은 바램입니다 " ) "신부님!!!

 

 그리고 원장수녀님. 박크리스타 수녀님. 최원석 클라멘스 신부님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 화곡본동성당  전신자분들 모두 많은 수고하셨습니다.  

 

        "모두 모두 사랑합니다. "                      

 

       이  시간을  내어  주신  주님께   또  한더   감사드립니다.

 

 

                                       주님 ~~

 

                       이 부족한   저에게   주님의 사명을 감당할수있는

 

                                       지혜와  힘을

 

                                 하늘만큼    내려주옵소서 . !!!

 

                                      가슴뭉클한   사명  !!! 

 

                                    우리에게  주어진  사명. !!! 

 

                      기막힌  이 사명을 잘 감당할수  있도록  매 순간 

 

                              지켜주시고   동행하여  주옵소서  !!!

 

                

                                     2019년  4월 28일 

 

                             교육문화분과  황요안나  (올 림)

 

이전글 성모의 밤 행사
다음글 주님 부활 대축일
이름 비밀번호 * 왼쪽의 자동등록방지 코드를 입력하세요.